자유게시판

스포x) 보헤미안 랩소디의 아쉬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08-15 04:35 조회2회 댓글0건

본문

저는 사실 퀸을 잘 모릅니다.

보헤미안랩소디가 금지곡으로 풀린 직후 퀸의 음악을 처음 접했고

락도 모르고 매탈도 모르고 팝도 모르는 그냥 가요나 듣고 따라부르던 평범한 사람이었죠.

그러다가 퀸의 노래를 무작정 따라부르고 lp도 사고 했었어요.

그러다 머큐리가 죽었다는 소식을 들었고

나이들어가고 일상에 찌들고 그저 하루하루 일에 치여사는 일상에

퀸은 서서히 지워졌죠.

그런 저에게 이번 영화는 참 좋았습니다.

마치 두시간짜리 뮤직비디오를 본듯한 느낌이 들더군요.

다만 아쉬웠던건

퀸의 노래가 나올때 맘껏 따라부를수 없었다는 겁니다.

특히나 팬들의 떼창 부분에선 정말 참기 힘들었네요.

그냥 일반 스크린으로 보긴했지만

아직 안보신분들은 사운드 빵빵한 곳에서 보시길 바랍니다.

충분히 투자할 가치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